창경궁 일원에서 지역 어르신 초청 ‘쉼’ 프로그램 운영
상태바
창경궁 일원에서 지역 어르신 초청 ‘쉼’ 프로그램 운영
  • 이경일
  • 승인 2024.05.14 10:45
  • 댓글 0
이 기사를 공유합니다

문화재청 궁능유적본부 창경궁관리소(소장 김미란)협동조합 커뮤니티케어 연구소(대표 이인숙)와 함께 516() 30(), 95() 오전 10시부터 오후 12시까지 총 3회에 걸쳐 창경궁 일원에서 65이상의 지역사회 어르신 75(회당 25)을 초청하여 문화유산 프로그램을 개최한다.

 

창경궁은 1484년 성종이 세 분의 대비(정희왕후, 소혜왕후, 안순왕후)를 위해 지은 궁궐이며, 1777년에는 정조가 어머니 헌경왕후(혜경궁 홍씨)를 위해 자경전을 지은 곳으로 역대 왕들의 효심이 깃든 효의 궁궐이다.

 

2023 지역어르신 초청행사 현장 모습(사진=문화재청)
2023 지역어르신 초청행사 현장 모습(사진=문화재청)

 

지난해에 이어 두 번째를 맞이하는 올해 행사는 역대 왕들의 효심을 이어가고자 가정의 달인 5월 두 차례, 가을에 접어드는 9월 한 차례 창경궁 일원에서 진행된다.

 

종로구보건소를 통해 사전 선정된 어르신들은, 현존하는 최고(最古) 조선시대 정전인 명정전과 창경궁 내전의 으뜸 전각인 통명전, 정조가 탄생한 경춘전 등 주요 전각들을 해설과 함께 관람한 뒤, 녹음이 짙어진 5월의 창경궁 숲길을 거닐고, 경춘전에서 전통 차 마시기, 명상 등의 프로그램에 참여하게 된다.

 

문화재청 궁능유적본부 창경궁관리소는 앞으로도 더 많은 사회적 배려 대상자가 국가유산을 가까이에서 향유하고, 이를 통해 행복한 일상을 누릴 수 있도록 다양한 프로그램을 제공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.

 

 


댓글삭제
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.
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?
댓글 0
댓글쓰기
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·계정인증을 통해
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.
주요기사