국가유산청, 도쿄문화재연구소와 무형유산 보호 및 연구교류 확대
상태바
국가유산청, 도쿄문화재연구소와 무형유산 보호 및 연구교류 확대
  • 이민규
  • 승인 2024.07.11 09:43
  • 댓글 0
이 기사를 공유합니다

국가유산청이 일본 도쿄문화재연구소와 지난 710일 오전 1030분 도쿄연구소에서 「무형유산의 보호 및 전승에 관한 한일 연구교류」를 위한 업무 약정(MOU)을 체결하여 한층 진전된 무형유산 연구교류에 협력하기로 했다.

 

연구교류 약정서 서명 모습 (사진=국가유산청)
연구교류 약정서 서명 모습 (사진=국가유산청)

 

 

이번 업무 약정은, 국가유산청 출범(‘24.5.17.)과 함께 무형유산의 보호 및 연구를 담당하는 조직이 기존 국립무형유산원에서 국가유산청 무형유산국으로 확대 개편됨에 따라, 도쿄연구소와의 공동연구 추진 등 무형유산 분야에서 협력을 더욱 강화하기 위하여 추진되었다. 양 기관은 앞서 지난 2008년 처음 업무약정을 체결한 후 각종 연구와 학술행사(3)를 공동 추진한 바 있으며 그간의 성과는 3권의 한일 무형문화유산자료집으로 발간하였다.

 

국가유산청은 약정식에서 국가유산청 출범의 배경과 국가유산 체계 전환의 의미를 도쿄연구소 측에 소개하였으며, 이후 양 기관은 연구자 교류, 최신 연구 사례와 정보 공유를 위한 공동연구 및 발표회(세미나) 개최, ▲ 연구성과 공동 발간 등을 주요 내용으로 하는 약정서에 서명하였다.

 

국가유산청은 적극행정의 일환으로 추진된 이번 업무 약정을 계기로 그간 활발히 진행되어 온 무형유산 관련 학술연구를 넘어 무형유산 분야의 보호 제도로까지 양국 간 연구교류의 폭을 더욱 확대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라고 밝혔다.

 

 

댓글삭제
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.
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?
댓글 0
댓글쓰기
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·계정인증을 통해
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.
주요기사